인천 중구, 인천시․대한항공과 항공정비(MRO)산업 발전 업무 협약식에 참석…원스톱 서비스 등 적극 지원하기로

- 대한항공, 영종에 3,346억 원 투자…1천여 명 일자리 창출 등 파급효과 기대 -
- 홍인성 구청장 “일자리 창출·항공기 엔진정비 생태계 구축에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가 대한항공이 2025년까지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3,346억 원을 투자해 항공기 엔진정비 클러스터를 구축하여 항공정비(MRO)산업을 활성화하는 계획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인천 중구는 지난 5일 인천시와 대한항공 간에 서명한 항공정비(MRO)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 항공기 엔진정비 산업 활성화를 위해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인천 중구는 인천시와 인천경제자유구역청 등과 함께 대한항공 항공기 엔진정비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원스톱 행정서비스 등을 지원하며, 성공적인 항공기 엔진정비 산업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할 예정이다.

홍인성 구청장은 “항공기 엔진정비 클러스터는 항공기 정비 기술력의 결정체일 뿐만 아니라 높은 부가가치도 기대할 수 있다”며“중구에 1천여 명 이상의 직접 일자리는 물론, 그에 따른 간접 일자리가 창출되는 등 파급효과가 큰 항공기 엔진정비 생태계 구축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문의 032-760-8812)

<저작권자 ⓒ YCN 영종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철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