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와 산림청, 도시숲 조성에 ‘맞손’

- 인천시 ․ 산림청 도시숲 조성 및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
- 녹지공간 조성에 산림청의 적극적인 지원과 공동의 노력 기울여 주길 기대 -

인천광역시 11일 인천시청에서 산림청(청장 최병암)과 미세먼지 저감 및 쾌적한 생활 속 녹색환경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생활권 내 공업지역이 다수 분포하고 있어 미세먼지 및 도시 열섬화 현상이 지속되어 생활권 녹지공간이 부족한 상황으로 도시환경개선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 중에 있다.

인천시와 산림청은 지난 3년간(2019~2021) 미세먼지 차단숲, 도시바람길숲 등 도심열섬 완화, 주민 휴양 공간 창출을 목적으로 32개소의 도시숲을 조성했으며,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산림청과의 협약을 맺게 됐다.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내용은 인천시와 산림청이 상호 ▲도시숲의 조성·관리를 위한 협력체계 구축 및 교육적 활용 ▲ 도시숲의 미세먼지 저감 효과분석 ▲ 인천대로 중앙녹지 명품 도시숲 조성을 위한 협력 등이다.

또한, 2021년 도시숲의 체계적인 조성․관리를 위해 재정된「도시숲 등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이 시행된 이후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가 협업해 진행된 첫 업무협약 사례로, 이를 통해 인천시의 미세먼지 저감 및 탄소흡수원 확충을 위한 도시숲 조성이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협약식에 참석한 최병암 산림청장에게 “앞으로도 인천의 도시숲, 인천대로 중앙녹지 등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녹지공간 조성에 산림청의 적극적인 지원과 공동의 노력 기울여주길 당부”했으며,

아울러 “인천의 특색 있는 도시숲 브랜드를 만들기 위한 명칭공모 등을 향후 추진할 예정으로, 이를 통해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인천의 도시숲을 지속적으로 조성할 계획”이라 밝혔다.  

<저작권자 ⓒ YCN 영종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철 기자 다른기사보기